상단여백
HOME 유통·금융
국내 첫 핀테크 박람회…"1만명 방문·300억원 투자유치"첫 '핀테크 위크' 성공적 개최…내년 5월말 2회 개최 예정
   
▲ 23일 '제1회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 개막식에서 최종구 금융위원장(가운데)과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 사이먼 스미스 주한영국대사, 김태영 전국은행연합회장, 더글라스 페이건 안트 파이낸셜 대표 등 참석자들이 개막 퍼포먼스를 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금융위원회는 제1회 코리아 핀테크(금융기술) 위크가 총 1만여명이 방문한 가운데 30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 성과를 냈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이 행사는 핀테크 활성화를 위한 국내 첫 글로벌 핀테크 박람회로,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이달 23∼25일 열렸다.

행사 기간 핀테크 기업과 금융회사 등 기업 64곳이 참가했고, 총 54개의 부스가 차려졌다.
금융위는 총 1만300여명이 행사장을 방문한 것으로 추산했다.

방문자 가운데 1천1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박람회 자체에 만족한다는 응답률이 93.1%(매우 만족 58.3%·만족 34.8%)를 나타냈다. 행사를 통한 핀테크 이해도는 86.8%의 응답자가 '만족한다'(매우 만족 52.5%·만족 34.3%)고 답했다.

행사 기간 세미나 20개가 열렸다. 국내외 전문가들은 세미나에서 각국의 핀테크 정책 동향을 공유하고 향후 정책 방향을 논의했다.

특히 행사 기간 5개 핀테크 업체가 기업설명회(IR)를 통해 총 300억원 규모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고, 금융감독원은 글로벌 컨설팅 업체 딜로이트와 핀테크 기업 해외 진출 지원 협력을 위한 MOU를 맺었다.

금융위는 내년 5월 말께 2회 코리아 핀테크 위크를 개최할 계획이다.

또 행사 기간 나온 핀테크 활성화를 위한 규제개선 사항과 핀테크 기업의 투자 유치·해외 진출 지원 방안 등을 향후 정책에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경인경제  webmaster@n304.ndsoftnews.com

<저작권자 © 경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인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