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금융
한은, 다음 달 3∼4일 BOK 국제콘퍼런스 개최
[연합뉴스]

한국은행은 6월 3일부터 이틀간 서울 중구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글로벌 경제의 연계성: 영향과 시사점'을 주제로 2019년 BOK 국제콘퍼런스를 연다고 지난 26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는 무역 및 금융의 글로벌 연계성, 경제정책이 다른 국가에 미치는 파급효과 등이 논의된다.

구체적으로 무역의 글로벌 연계성이 경제에 미치는 영향, 국가 간 정책 공조의 필요성, 국가 간 은행 연계성이 글로벌 유동성 및 신흥국 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다뤄질 예정이다.

이주열 한은 총재의 개회사에 이어 클라우디오 보리오 국제결제은행(BIS) 통화경제국장과 카르멘 라인하트 하버드대 교수, 찰스 엥겔 위스콘신대 교수가 기조연설을 한다.

이외에 노벨경제학상 수상자인 토머스 사전트 뉴욕대 교수 등 학자를 비롯해 해외 중앙은행 및 국제기구 인사들이 참여한다. 국내 인사로는 임지원 한은 금융통화위원회 위원, 김소영·장용성 서울대 교수 등이 참석한다.

경인경제  webmaster@n304.ndsoftnews.com

<저작권자 © 경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인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