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세계 문화 한눈에…" 안산시 세계문화체험관 '인기 최고'동절기 운영 일부 조정… 월~금요일 개관, 1일 1회 예약수업
   
[경인경제 강영식 기자] "세계 문화 한눈에…" 안산시 세계문화체험관 '인기 최고'


세계 문화를 한곳에서 감상할 수 있는 안산시 '세계문화체험관'이 다문화 이해 교육장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3일 세계문화체험관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방문객 수는 안산시 관내 7천240명, 관외 1천254명, 개별 방문 5천685명 등 총 1만4천179명으로 2017년 1만4천168명과 비슷하다.

관내 방문객 수를 유형별로 보면 어린이집·유치원생이 4천536명으로 가장 많고 초·중고교생 2천265명, 일반인 439명 순이다.

어린이집 및 유치원생들은 주로 단체로 방문해 체험관을 둘러본 후 외국 전통의상을 입어보고 악기를 연주하는 등 다양한 나라의 문화를 체험한다.

2012년에 마련된 이 체험관에는 중국과 일본, 베트남, 러시아,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우즈베키스탄 등 다양한 나라의 악기와 의상, 인형, 다문화음식 모형, 각국 유물 및 화폐 등 1천여점이 전시되어 있다.

세계문화체험관 관계자는 "유치원생 및 학생들의 단체 방문이 하루 한건 이상 이뤄지고 있고 봄과 가을에는 더 많다"며 "세계문화체험장이 다문화를 이해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세계문화체험관은 동절기 환경정비를 위해 2월 28일까지 종전 월요일에서 토요일까지 개관하던 개관시간을 금요일까지 단축하고, 단체 방문 예약 수업도 종전 1일 3회에서 1회로 줄였다.

예약 수업은 체험관 홈페이지(http://mc.iansan.net)를 통해 사전에 신청해야 한다.

경인경제  webmaster@n304.ndsoftnews.com

<저작권자 © 경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인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