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금융
한국지엠, 지난해 총 46만2천871대 판매쉐보레 스파크, 2016년 12월 이후 최대 월 내수 판매 기록
[경인경제 박형남 기자] 한국지엠, 지난해 총 46만2천871대 판매


㈜한국지엠이 지난해 한 해 동안 총 46만2천871대(완성차 기준 – 내수 93,317대, 수출 369,554대)를 판매했다.

12월 한 달 동안에는 총 42,424대(완성차 기준 - 내수 10,428대, 수출 31,996대)를 판매했으며, 한국지엠의 내수 판매는 4개월 연속 전월 대비 증가세를 기록했다.

쉐보레 스파크는 12월 한 달간 내수 시장에서 총 5,252대가 판매되며 전년 동월 대비 13.7% 증가세를 기록, 2016년 12월 이후 최대 월 내수 판매를 기록했다. 최근 개성과 스타일을 강조한 마이핏(MYFIT) 에디션을 출시한 스파크는 3개월 연속 전월 대비 증가세를 기록했다.

쉐보레 트랙스의 12월 내수 판매는 총 2,009대로, 전년 동월 대비 29.8%가 증가, 2017년 3월 이후 월 최고판매치를 기록했다. 국내에서 레드라인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하는 등 젊은 고객을 공략 중인 트랙스는 2018년 한 해 동안 총 239,789대가 수출되며 글로벌 시장에서 변함없는 인기를 누리고 있다.

트랙스는 2014년부터 5년 연속 20만대 이상 수출을 기록했으며, 2018년 3년 연속 국내 완성차 수출 1위 달성이 유력시되고 있다.

한국지엠 영업 및 서비스 부문 시저 톨레도(Cesar Toledo) 부사장은 "2018년 한국지엠의 경영 정상화 과정 속에서도 쉐보레 제품과 서비스에 변함없는 성원을 보내준 고객들에게 감사드린다”라며, “올해에는 고객 최우선 정책에 기반한 새로운 가격 정책을 통해 보다 큰 혜택을 제공하고 폭넓은 고객층 확보함은 물론 시장 점유율과 브랜드 신뢰도 향상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쉐보레는 새해부터 주요 제품의 판매 가격을 새롭게 포지셔닝하고 판매를 시작했다. 쉐보레 제품의 우수한 디자인, 성능 및 안전성에 더해 새로운 가격 정책을 시행, 국내 소비자들에게 더욱 큰 혜택을 제공하겠다는 것.

특히, 스파크는 트림별로 LT 50만원, Premier 15만원을 하향 조정했으며, 트랙스는 LS 30만원, LT 및 LT 코어 65만원, Premier 84만원을 하향 조정했다. 중형 SUV 이쿼녹스는 최대 300만원을 하향 조정했으며, 플래그십 세단 임팔라는 전 트림을 200만원 하향 조정했다.

경인경제  webmaster@n304.ndsoftnews.com

<저작권자 © 경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인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