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2019년도 관광두레피디를 모집합니다12. 5~19. 1. 18 접수 진행, 서울·대구·대전 사업설명회 개최
[경인경제 이한준 기자] 2019년도 관광두레피디를 모집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문화관광연구원(원장 김정만)과 함께 5일부터 2019년 1월 18일까지 ‘2019년도 관광두레피디(PD)’를 공모한다.

‘우리 지역 관광의 문제를 주민 스스로, 함께 해결해보자’는 목표로 출발한 ‘관광두레’는 지역 주민이 직접 숙박, 식음, 여행, 체험 등의 분야에서 지역 고유의 특색을 지닌 관광사업체를 창업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정책 사업이다.

지난 2013년에 시작된 ‘관광두레’에는 현재 47개 지역, 193개 주민사업체, 주민 1,400여 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총 관광두레피디 81명이 선발됐다.

관광두레피디는 지역의 주민공동체를 발굴하여 자생력 있는 관광사업체로 육성하기 위해, 사업계획 수립 단계에서부터 창업과 성장 단계까지 현장에서 지역 주민을 밀착 지원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를 위해 문체부는 기본 육성 기간 3년 동안 관광두레피디에게 활동비와 역량 강화 교육을 제공하고, 발굴된 주민 주도 관광사업체에는 창업 교육, 상담(멘토링), 시범(파일럿) 사업 비용 및 판로 개척 등을 최대 5년간 지원하고 있다.

관광두레피디 공모 안내와 신청 방법, 관련 서식 등 자세한 내용은 문체부 누리집과 한국문화관광연구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광두레피디 선발 심사 시 주요 평가 요소는 후보자의 역량, 대상 지역의 관광두레 추진 필요성, 지자체의 협력 계획 등이며, 최종 선발 명단과 사업 지역은 서류평가와 발표면접 등을 거쳐 2019년 3월에 발표된다.

아울러 관광두레피디 공모 설명회가 서울(12. 20 서울역), 대구(12. 21 동대구역)에서 열렸고, 대전(1. 3) 한국철도공사 대전충남본부)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에는 지역 관광 활성화에 관심이 있는 예비 지원자와 지자체 관계자 등 누구나 사전 신청을 통해 참가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관광두레 사업은 시행 7년 차를 맞이해 지속 가능한 관광산업 발전 모델로서 지역 현장에 뿌리를 내리고 있다”라며, “지역 관광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역량 있는 예비 관광두레피디분들과 지자체 관계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라고 밝혔다.

경인경제  webmaster@n304.ndsoftnews.com

<저작권자 © 경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인경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