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도의회
제10대 경기도의회 의장에 송한준, 부의장 김원기·안혜영 당선
   
▲ (왼쪽부터)송한준 의장, 김원기 부의장, 안혜영 부의장
[경인경제 이승수 기자] 제10대 경기도의회 의장에 송한준, 부의장 김원기·안혜영 당선


제10대 경기도의회 전반기(2년)를 이끌어 나갈 의장으로 3선의 더불어민주당 송한준(안산1) 의원이 선출됐다.

2명을 뽑는 부의장 선거에서는 역시 3선인 김원기(의정부4) 안혜영(수원11) 의원이 당선됐다.

도의회(전체 142명)는 지난 10일 오전 10시부터 제10대 의회 개원 임시회(제329회) 1차 본회의를 열어 의장단 선거를 실시했다.

의장 선거 결과 송 의원이 125표를 얻어 신임 의장으로 뽑혔다.

송 의장은 당선인사를 통해 “이번 지방선거에서 민주당이 압승을 거둔 것에 무거운 책임감을 느꼈고, 의회다운 의회로 만들라는 도민의 명령으로 받아들였다”며 “더 겸손하고, 더 낮은 자세로 일하는 의장, 도민과의 약속을 지키는 의장, 의원들의 말씀을 경청하면서 함께하는 의장이 될 것”이라고 약속했다.

곧이어 실시된 제1부의장 선거에서는 김원기 의원이 124표, 제2부의장 선거에서는 안혜영 의원이 128표를 얻어 당선됐다.

김원기 제1부의장은 당선인사에서 “의원 혼자 의정활동을 하면 외롭고 힘들다. 의원들끼리 협력해서 도우면 힘들지 않을 것이다. 서로 하나가 돼 도와주고 격려하면 행복한 도의회가 될 것”이라며 “견제와 감시, 협력기능을 잃지 않도록 노력하고 도민들을 실망시키지 않는 도의회가 되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안혜영 제2부의장은 “의원들과 함께 도민을 대변하는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함께 할 것이고, 도민들이 함께 신뢰할 수 있는 정책이 입안되도록 하겠다”며 “정치에 대한 신뢰를 도민들이 가질 수 있도록 하는 것은 물론 희망과 견제, 균형이 이뤄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한편 도의회는 이날 오후 2시 제10대 의회 개원식 및 축하연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이승수 기자  leonardo79@nate.com

<저작권자 © 경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