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시조는 그 시대의 생활상을 담는 그릇”
   
 

[경인경제 이지안 기자]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시조는 그 시대의 생활상을 담는 그릇”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수원11)은 지난 24일 수원문화원에서 개최된 “제7회 정조대상 전국시조 경창대회”에 참석하여 축하의 메시지를 보냈다.

안 부의장은 “시조는 우리 민족의 얼과 생활감정을 가장 잘 표현한 문학장르이며, 선조들은 시조를 통해 자연의 아름다움을 노래했을 뿐 아니라 나라를 걱정하는 마음을 담기도 하고, 백성들의 애환과 희망을 표현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안 부의장은 “최근 한류열풍으로 인해 k-pop을 비롯한 미디어 방송, 유튜브를 통해 한국의 음식, 한복 등 전통문화에 대한 세계인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지만, 빠르게 변화하는 유행 속에서 젊은 청장년 세대에게 시조창은 어려운 전통으로만 여겨지고 있어 아쉽다.”고 아쉬움을 토로했다.

또한 “현대에는 시조창을 들을 기회가 많지 않지만, 우리나라의 젊은이들이 전통문화를 계승하는 단계를 넘어 쉽게 접할 수 있고 시대에 맞는 오늘날의 시조창으로 변화·성장시켜 미래 100년 후에 후배들에게 역사의 기록으로 남겨줄 수 있기를 바란다.” 며 “가장 한국스러운 것이 세계적이라는 긍지를 가지고, 시조창의 유연함과 전통의 멋을 살려 현대인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나아가 전 세계가 함께 공감할 수 있는 문화 콘텐츠로 자리매김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지안 기자  webmaster@gnewsbiz.com

<저작권자 © 경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