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08-14 22:00 (금)
  • 서울
    H
    26℃
    미세먼지 보통
  • 경기
    H
    27℃
    미세먼지 좋음
  • 인천
    Y
    27℃
    미세먼지 좋음
  • 광주
    H
    27℃
    미세먼지 좋음
  • 대전
    H
    28℃
    미세먼지 좋음
  • 대구
    H
    30℃
    미세먼지 좋음
  • 울산
    Y
    28℃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28℃
    미세먼지 좋음
  • 강원
    H
    27℃
    미세먼지 좋음
  • 충북
    H
    26℃
    미세먼지 좋음
  • 충남
    H
    27℃
    미세먼지 좋음
  • 전북
    H
    29℃
    미세먼지 좋음
  • 전남
    H
    27℃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31℃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28℃
    미세먼지 좋음
  • 제주
    H
    28℃
    미세먼지 좋음
  • 세종
    H
    28℃
    미세먼지 좋음
경기도, "일부 중고차 사이트 매물 95% '가짜'"
상태바
경기도, "일부 중고차 사이트 매물 95% '가짜'"
  • 이한준 기자
  • 승인 2020.07.28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트 31곳 차량 3천96대 조사…사이트 운영 수사 의뢰키로
▲ [사진=경기도]
경기도가 허위매물을 올려놓은 것으로 의심되는 중고차 온라인 매매 사이트 31곳의 판매상품을 표본 조사한 결과 95%가 '가짜' 매물인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이 사이트들이 구매할 수 없는 허위매물 사진을 게시하고, 차량 가격은 터무니없이 낮게 표기해 소비자를 유인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 소비자들에게 주의를 당부했다.

경기도는 지난달 5일부터 이달 24일까지 포털사이트 검색을 통해 사업자 정보, 차량 시세 등의 내용이 부실한 31개 중고차 거래 사이트를 선정, 매물로 게시된 차량 100대씩을 임의 추출한 뒤 등록원부와 대조했다.

조사 결과 3천96대 중 2천946대(95.2%)가 허위매물로 드러났다고 도는 27일 밝혔다.

허위매물은 등록말소 차량 71대, 차량번호 변경 304대, 차량번호 조회 불가 24대, 판매 완료 등 명의 이전 완료 차량 2천547대 등이었다.

매매가 가능한 차량은 150대(4.8%)에 불과했다.

현행 자동차관리법에 따르면 중고차 판매자는 상사 명의로 소유권을 이전한 후 상품용 중고차로 정식 등록하고 판매한 이후에는 해당 상품을 삭제해야 한다.

도는 차량 명의가 이전된 지 1년 이상 지났는데도 사이트에 여전히 매물로 게시된 차량이 2천390대(81.1%)에 이를 정도로 해당 사이트들이 제대로 관리되지 않는 것으로 보고 있다.

또 매매 사이트에 게시된 판매가격은 실제 취득가액과 평균 2.8배, 게시 매물의 주행거리는 실제 차량과 평균 4.8배 차이가 났다고 설명했다.

김지예 경기도 공정경제과장은 "허위매물이 확인된 중고차 거래 사이트 31곳은 경찰에 수사 의뢰하고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등에 차단조치를 요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