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 서울
    B
    19℃
    미세먼지
  • 경기
    B
    17℃
    미세먼지
  • 인천
    Y
    17℃
    미세먼지
  • 광주
    Y
    19℃
    미세먼지
  • 대전
    Y
    18℃
    미세먼지
  • 대구
    Y
    20℃
    미세먼지
  • 울산
    Y
    18℃
    미세먼지
  • 부산
    Y
    19℃
    미세먼지
  • 강원
    B
    16℃
    미세먼지
  • 충북
    B
    18℃
    미세먼지
  • 충남
    Y
    18℃
    미세먼지
  • 전북
    H
    19℃
    미세먼지
  • 전남
    H
    17℃
    미세먼지
  • 경북
    Y
    19℃
    미세먼지
  • 경남
    Y
    19℃
    미세먼지
  • 제주
    B
    17℃
    미세먼지
  • 세종
    Y
    17℃
    미세먼지
수원북부순환로 개통 4개월… “동-서 교통 개선”
상태바
수원북부순환로 개통 4개월… “동-서 교통 개선”
  • 홍승혁 기자
  • 승인 2021.02.16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9월 개통, 4개월 간 수원 동-서 교통 개선 성과
기존 도로 38분 걸리던 출근시간 8분으로 ‘30분 단축’
수원시가 수원북부순환로 개통 이후 4개월 간의 성과를 밝혔다. [사진=수원시]
수원시가 수원북부순환로 개통 이후 4개월 간의 성과를 밝혔다. [사진=수원시]

수원시가 작년 9월 개통한 수원북부순환로의 4개월 간의 성과를 16일 밝혔다.

수원북부순환로는 수원시 장안구 이목동 지지대교차로에서 영통구 이의동까지 수원의 북부 경계를 따라 왕복 4차선 총 7.7㎞를 연결하는 도로다. 개통 이후 수원의 동쪽과 서쪽을 오가야 하는 시민들은 복잡한 도심이나 상습정체구간인 영동고속도로를 지나지 않고 파장·조원·광교IC를 통해 수원시 내 곳곳을 더 빠르게 이동할 수 있게 됐다.

수원시가 개통 이후부터 지난 2월 7일까지 4개월여간 수원북부순환로 이용현황을 분석한 결과, 140일 동안 수원북부순환로를 이용한 차량은 일평균 2만7천여 대, 총 380만대에 달한다. 이는 민간투자 도로의 운영기준이 되는 ‘추정교통량’의 60%에 가까운 수치인데다 최대 통행량을 기준으로 하면 추정교통량의 80%를 넘길 정도여서 수원북부순환로가 단기간에 자리잡았음을 보여준다.

특히 수원북부순환로는 주중에 더 많이 이용되고 있다.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중 통행량(평균 3만1천여 대)이 토요일과 일요일 주말 통행량(평균 1만9천여 대)에 비해 40%가량 많아 주로 출·퇴근 용도로 이용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수원북부순환로 개통 4개월, 동-서 교통이 원활해졌다. [그래픽=수원시]
수원북부순환로 개통 4개월, 동-서 교통이 원활해졌다. [그래픽=수원시]

수원북부순환로는 빠른 이동뿐만 아니라 시내 교통 흐름을 개선하는 효과도 보이고 있다.

수원시는 수원북부순환로 개통으로 인한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개통 후 한 달이 지난 지난해 10월 차량 2대를 이용한 비교 주행을 실시했다. 2대의 차량을 상현역에서 출발시켜 1대는 수원북부순환로를 이용하고, 다른 1대는 창룡대로(국도 43호선)와 경수대로(국도 1호선)를 경유해 이목사거리에 도착하는 시간을 측정하는 방식이었다.

출퇴근 시간의 절정인 오전 8시 정각에 2대의 차량이 동시 출발해 수원북부순환로를 이용한 차량은 8분 만에, 기존 도로를 이용한 차량은 38분 만에 도착했다. 구간 이동 소요 시간이 30분이나 단축되는 효과를 보여준 것이다.

기존 시내 도로의 체증을 개선하는 효과도 확인됐다.

수원시도시안전통합센터를 통해 출·퇴근 시간대 기존 도로의 차량 속도 및 소요 시간을 수원북부순환로 개통 이전과 이후로 나눠 비교하면 평균 이동시간이 최대 27%나 절감됐다.

새 도로 개통 전에는 지지대 사거리~창룡문사거리~광교사거리까지 7.4㎞를 이동하는 경우 오전 8시에는 29분, 오후 6시에는 30분이 걸렸다. 하지만 수원북부순환로가 개통된 후인 10월 이후 이동 시간이 점차 줄어들어 12월에는 오전 8시에 23.4분, 오후 6시에는 25.8분이면 같은 구간을 통과할 수 있었다.

수원북부순환로는 수원시와 타지역을 연결하는 역할도 하고 있다.

장안구 이목동과 화성시 진안동을 연결하는 서부로로 이어져 광교에서 화성서부지역을 출퇴근하는 시민들에게 도움이 되고, 영통구 매탄동에서 화성시 영천동을 연결하는 동탄원천로와도 가까이 위치해 화성동부지역에서 수원북부지역으로 이동할 때도 막히는 시내 도로를 경유하지 않을 수 있다.

즉, 3개 도로가 수원의 외곽을 순환하는 형태로 이어져 있어 수원시 전체 도로에 숨통을 틔우는 역할을 하는 것이다.

여기에 향후 오산~용인 고속도로(대심도 터널)가 민간투자사업으로 설치되면 시내 소통이 더 원활해질 수 있을 전망이다.

오산~용인고속도로는 국가간선도로망 확충과 수도권 교통체계 개선을 위해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사업으로, 총연장 17.3㎞ 중 11㎞가 수원시 구간이다. 이 중 8.3㎞는 터널로 건설 예정이다.

세류, 팔달, 광교 등에 출입 시설이 설치되면 외곽지역에서 수원시 내 구간을 통과하지 않고도 평택~화성고속도로나 용인~서울 고속도로를 연결해 시내 교통 흐름은 더욱 원활해질 수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사통팔달 수원’의 명성에 걸맞게 시민들이 원활한 이동을 통해 더 나은 일상을 누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교통환경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