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 서울
    B
    19℃
    미세먼지
  • 경기
    B
    17℃
    미세먼지
  • 인천
    Y
    17℃
    미세먼지
  • 광주
    Y
    19℃
    미세먼지
  • 대전
    Y
    18℃
    미세먼지
  • 대구
    Y
    20℃
    미세먼지
  • 울산
    Y
    18℃
    미세먼지
  • 부산
    Y
    19℃
    미세먼지
  • 강원
    B
    16℃
    미세먼지
  • 충북
    B
    18℃
    미세먼지
  • 충남
    Y
    18℃
    미세먼지
  • 전북
    H
    19℃
    미세먼지
  • 전남
    H
    17℃
    미세먼지
  • 경북
    Y
    19℃
    미세먼지
  • 경남
    Y
    19℃
    미세먼지
  • 제주
    B
    17℃
    미세먼지
  • 세종
    Y
    17℃
    미세먼지
돈이 돈을 부르는 기념주화 & 동전 재테크
상태바
돈이 돈을 부르는 기념주화 & 동전 재테크
  • 최혜린 기자
  • 승인 2020.04.14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은행은 올해 창립 70주년을 맞이해 '한국의 주화' 세트를 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한국의 주화는 한은 창립 이래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최초 판매되는 것으로 고품위 현용 주화 각 1종씩 총 6종으로 구성됐다. 

총 7만세트가 발행되며 한국조폐공사가 지정한 은행(우리·농협은행) 또는 한국조폐공사의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1인당 5세트까지 구매예약을 받는다. 예약접수량이 총 발행량을 초과할 경우 추첨을 통해 당첨자를 결정한다.

오는 29일부터 5월18일까지 예약을 받는다. 판매가격은 3만원이다.

기념주화는 국제대회나 국제 회의 국가기념일에 발행되며, 투자가치가 높아 재테크 수단으로 인기가 높다.

잘 보존된 ‘1988년 서울올림픽 기념주화’의 경우 액면가 9만8000원의 금·은화 7종 세트가 현재 350만원에 판매된다. 액면가 18만2000원의 ‘2002년 한일월드컵 기념주화’도 최고 600만원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또한, 희소성이 높은 지폐나 일반 동전도 액면가의 수 천배 가격으로 상승하기도 한다. 

한은은 지난 2005년 창립 55주년을 맞아 발행한 구권 '1000원 전지 은행권'은 현재 인터넷 거래 사이트 등에서 최대 45만원으로 웃돈에 거래되고 있다. 당시 판매가 5만2300원과 비교하면 4~5배 수준으로 가격이 올랐다.

1998년 제조된 500원짜리 동의 경우 상태가 깨끗한 것은 개당 100만원이 넘는 가격에 거래된다. 상태가 좋지 않은 경우에도 최소 30만원에는 팔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