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증권
소진공-중진공, 혁신성장위한 업무협약 체결중진공, 양주시와 손잡고 내일체움공제 기업부담금 지원
[경인경제 이지안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상직 이사장)이 지난 8일 양주시청에서 양주시(이성호 시장)와 ‘현장중심의 정책서비스 제공 및 중소기업 핵심인력의 장기재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업무협약식에서는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 이성호 양주시장, 정성호 국회의원(경기 양주시) 등 20여명이 참석했으며, 양 기관은 경기도 고양시에 소재한 중진공 경기북부지부에 대한 경기북동부권 기업의 접근성 제고와 내일채움공제 가입 시 기업의 부담 경감 등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중진공은 양주시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내에 이동상담소(양주상담센터)를 설치해 운영할 계획이다. 상담소에서는 정책자금 융자 상담, 대출 약정, 연계지원 사업 안내 등을 원스톱으로 진행한다.

아울러 양주시는 양주시 소재 중소벤처기업이 내일채움공제 가입 시 총 200명에 대해 3년간 근로자당 월 12만 원의 기업부담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중진공에서 운영하는 내일채움공제은 중소벤처기업과 핵심인력이 공동으로 일정 비율을 적립해 5년 만기 재직한 근로자에게 본인 납입금 대비 3배 이상인 2000만원 이상을 수령한다. 또 만기 수령 시 기업 납입금에 대한 소득세 50%를 감면받는 제도이다. 중소벤처기업은 부담한 공제납입금에 대해 손금(비용)인정을 받고, 세액공제 25%를 받을 수 있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중진공이 지역 중소벤처기업 현장에 더욱 다가가는 계기가 됐다”며, “중소벤처기업의 정책 접근성을 높이고, 우수 인재들이 중소벤처기업에 장기 재직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안 기자  webmaster@gnewsbiz.com

<저작권자 © 경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