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 도정
국내 최대 글로벌 게임문화축제 ‘G-STAR 2019’도, ‘PlayX4’위해 적극적인 참가유치에 나서
   
▲ [사진=한국게임산업협회]
[경인경제 한예람 기자] 지난 2005년부터 매해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개최된 국내 최대의 게임 축제 ‘G-STAR 2019’가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다.

경기도에서도 다음해 5월에 열릴 경기도 게임축제 ‘2020 PLAY X4’ 홍보와 도내 게임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을 위해 개최일 부터 16일까지 참가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PlayX4’는 대한민국의 게이머를 비롯한 게임 장르별 개발사와 퍼블리셔, 인플루언서가 한자리에 모이는 ‘종합 게임쇼’로 지난해 10만여명이 넘는 관람객이 방문하는 등 매년 빠른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도는 경기콘텐츠진흥원과 함께 벡스코 제2전시관 1층에 ‘PlayX4 홍보관’을 마련하고, 지스타 참가기업을 대상으로 다음해 5월 14일부터 17일까지 나흘간 고양 킨텍스에서 열리는 ‘Play X4’ 참가유치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홍보관 운영을 시작으로 이번 대회에서 글로벌 게임시장의 트렌드를 집중 점검하는 한편 게임기업의 지원 방향을 모색, ‘2020 Play X4’가 성공적인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이와 함께 제2전시관 3층에는 해외시장 판로개척 지원을 위한 ‘경기도관’도 운영된다.

‘경기도관’에는 도내 20개 게임기업이 참가해 행사장을 찾은 해외 바이어와의 비즈니스 상담 및 기업 홍보를 진행할 계획이다.

‘경기도관’에 참가하는 도내 게임기업은 ▲키위웍스 주식회사(마녀의 샘) ▲(주)엔유소프트(삼국지 무한대전) ▲(주)캐럿게임즈(리버스M) ▲(주)페블킥(히어로메이커) ▲볼트홀(위치앤플레이) ▲트라이픽스(와이드크로스) ▲(주)헤머엔터테인먼트(이누야샤), ▲(주)투락(오디티걸즈) 등이다.

도는 1:1 매칭 및 통역 등 ‘비즈매칭 지원’, 디렉토리북 제작 및 배포 등 ‘홍보 지원’ 등을 통해 도내 기업이 해외개척에 성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

앞서 지난해 도내 20개 게임기업과 함께 지스타 행사에 참가해 230건에 달하는 상담을 통해 2064만 달러의 수출계약 추진액, 실계약액 93만달러, MOU 1건 체결 등의 성과를 거둔 바 있다.

한편 임문영 경기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이번 지스타 참가를 기점으로 다음해 5월 고양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0 PlayX4’ 홍보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며 “PlayX4가 지스타와 같이 한국을 대표하는 국제적인 게임행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예람 기자  webmaster@gnewsbiz.com

<저작권자 © 경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예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2020 PlayX4 홍보 브로셔 [사진=경기도청]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