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시가있는마을]혹시나의 역학
상태바
[시가있는마을]혹시나의 역학
  • 김미녀 시인
  • 승인 2022.10.24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요일 늦은 저녁
골목길 편의점 앞을 걷는데
작은 종이쪽 하나 또르르 굴러 와
발끝에 닿는다 낯이 익다
나도 모르게 손이 끌려가다 멈칫한다
오늘은 내가 가볍구나
당첨 번호는 이미 전광판을 돌고 있는데
혹시나 하고 저걸 샀다 버렸을 사람이나
혹시나 하고 집어보려는 나나
딱 저 한 장의 무게만큼 설렘이 작용했구나.

너라는 힘이 부족해서 때로
나는 이리 중력을 잃고
부질없는 것에도 끌린다
가을이 모퉁이를 돌아
앞서 걷고 있는 그런, 어떤 날에는.

인송문학촌 토문재
인송문학촌 토문재

김미녀 시인
김미녀 시인

58년 서울출생했다. 월간문학을 통해 문단에 나왔다. 시집「날마다 새벽은 일고」등이 있고, 현재 한국문인협회와 국제펜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