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B
    12℃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12℃
    미세먼지 좋음
  • 인천
    B
    11℃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15℃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15℃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15℃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15℃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16℃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15℃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14℃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14℃
    미세먼지 좋음
  • 전북
    B
    13℃
    미세먼지 좋음
  • 전남
    B
    12℃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5℃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16℃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11℃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15℃
    미세먼지 좋음
道, 구도심 상권 등 골목경제 살리기에 37억 규모 사업비 투입
상태바
道, 구도심 상권 등 골목경제 살리기에 37억 규모 사업비 투입
  • 홍승혁 기자
  • 승인 2021.03.08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희망상권 프로젝트, 청정계곡 상권 활성화, 노후상가거리 활성화 등 3개 분야
경기도청 전경 [사진=경기도]
경기도청 전경 [사진=경기도]

민선7기 경기도가 인구공동화가 우려되는 구도심 상권, 노후상가거리, 청정계곡 복원지역 등 도내 골목상권 활성화 지원에 나선다.

경기도는 이 같은 내용의 ‘2021년 경기도 골목상권 특성화 지원 사업’을 추진, 참여를 희망하는 상권을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이 사업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경영난이 더욱 심화되고 있는 소상공인의 역량만으로는 현실을 타개하기 어려운 상황을 고려, 경기도 차원에서의 맞춤형 지원으로 골목상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데 목적을 뒀다.

올해 지원 분야는 ▲희망상권 프로젝트 ▲청정계곡 상권 활성화 ▲노후상가거리 활성화 등 3개 분야로 총 37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다.

‘희망상권 프로젝트’는 대형유통기업 진출이나 재개발 등으로 경영이 어려워진 골목상권의 자생력을 강화하는 분야다. 

올해 1곳을 선정해 컨설팅, 공동체 구성 등 위기상권 진단 및 처방프로그램은 물론, 공동마케팅, 공용부분 시설개선 등 총 1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청정계곡 상권 활성화’는 청정계곡 복원지역 생활SOC 사업지에 다양한 특화 육성 프로그램을 지원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끄는 분야다.

올해는 2곳을 사업지에 편의시설 조성, 점포환경 개선, 테마프로그램 및 예약 프로그램 도입 등에 필요한 사업비를 순위에 따라 각각 10억 원, 7억 원 씩 지원할 예정이다. 

‘노후상가거리 활성화’는 조성된 지 20년이 넘은 노후 상가거리를 대상으로 상인·건물주·전문가 등이 함께 지역상생협의체를 구성하여 상인 조직화를 유도하고 경쟁력 강화 사업을 추진하는 분야다.

올해는 1곳을 선정해 총 1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 환경개선, 스토리텔링, 공동마케팅 및 홍보 교육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도내 골목상권 중 이미 상인회를 조직했거나 계획 중인 상권이다. 도는 각 시군을 통해 오는 3월 25일까지 사업 참여 상권을 모집한 후, 서류 검토, 현장심사 등의 평가 절차를 거쳐 오는 4월 중 최종 지원 대상을 선정할 계획이다. 

조장석 경기도 소상공인과장은 “코로나19로 골목상권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큼 상권 단위 맞춤형 특성화지원을 통해 전통시장과 더불어 우리 경제의 한 축인 골목경제의 활력을 불어넣는데 목적을 뒀다” 며 “체계적인 지원을 통해 상인들이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