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B
    3℃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5℃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5℃
    미세먼지 보통
  • 광주
    Y
    9℃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5℃
    미세먼지 보통
  • 대구
    Y
    4℃
    미세먼지 보통
  • 울산
    H
    5℃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5℃
    미세먼지 좋음
  • 강원
    H
    2℃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4℃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5℃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8℃
    미세먼지 보통
  • 전남
    Y
    6℃
    미세먼지 보통
  • 경북
    H
    4℃
    미세먼지 좋음
  • 경남
    H
    6℃
    미세먼지 보통
  • 제주
    H
    10℃
    미세먼지 보통
  • 세종
    B
    5℃
    미세먼지 보통
국내 최대 규모 아쿠아리움 브랜드 '아쿠아플라넷 광교' 오픈
상태바
국내 최대 규모 아쿠아리움 브랜드 '아쿠아플라넷 광교' 오픈
  • 김인종·이민희 기자
  • 승인 2021.01.19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면적 6천500㎡(약 2,000평), 수조 2천t 규모 아쿠아리움
샌드타이거샤크, 작은발톱수달, 펭귄 등 210여 종 해양 생물 3만 마리 만날수 있어
아쿠아플라넷 광교, 수원컨벤션센터에 오픈하면서 경기남부 마이스관광 진일보 시켜
아쿠아플라넷 광교 모든 임직원은 매일 전체 방역 외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른 관람 인원을 통제, 키오스크 설치를 통한 비대면 서비스 강화로 방역관리도 철저히 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실제 경인경제신문이 취재간 19일 오전, 지하 주차장부터 발열체크 및 QR체크가 이뤄지고 있다. [사진= 이민희 기자]
아쿠아플라넷 광교 모든 임직원은 매일 전체 방역 외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른 관람 인원을 통제, 키오스크 설치를 통한 비대면 서비스 강화로 방역관리도 철저히 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실제 경인경제신문이 취재간 19일 오전, 지하 주차장부터 발열체크 및 QR체크가 이뤄지고 있다. [사진= 이민희 기자]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산하 아쿠아리움 브랜드 아쿠아플라넷이 19일 경기도 수원컨벤션센터에 '아쿠아플라넷 광교'를 오픈했다.

아쿠아플라넷 63, 일산, 여수, 제주에 이은 국내 5번째 아쿠아리움이다.  

수원컨벤션센터 일원은 2019년 3월 수원컨벤션센터 개관을 시작으로 2020년 1월 '코트야드 메리어트 수원', 3월 '갤러리아 광교', 이날 '아쿠아플라넷 광교'가 문을 열면서 경기남부를 대표하는 마이스관광단지로 떠오를 전망이다. ·

아쿠아플라넷 광교는 연면적 6천500㎡(약 2,000평), 수조 2천t 규모로 샌드타이거샤크, 작은발톱수달, 펭귄 등 210여 종 해양 생물 3만 마리를 만날 수 있다.

한화 아쿠아리움 브랜드 아쿠아플라넷이 19일 경기도 수원컨벤션센터에 '아쿠아플라넷 광교'를 오픈했다. 사진은 한 관람객 가족이 메인 수조 생물들을 보고있다. [사진= 이민희 기자]
한화 아쿠아리움 브랜드 아쿠아플라넷이 19일 경기도 수원컨벤션센터에 '아쿠아플라넷 광교'를 오픈했다. 사진은 한 관람객 가족이 메인 수조 생물들을 보고있다. [사진= 이민희 기자]

아쿠아플라넷 광교는 총 9개 존으로 구성되어있다. 500여 마리 피라냐가 장관을 이루는 '아쿠아 프렌즈 존'을 비롯해 수백 마리의 가든일이 모여있는 '아쿠아 버블 존', 전 세계 갑각류를 모아놓은 '크랩 아일랜드'가 대표적인 생물존이다.

‘젤리피시 존’은 바닥을 제외한 전체 공간에 거울이 설치돼 있어 5개의 원형 수조가 환상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한 ‘펭귄 빌리지 존’에서는 수조에 직접 들어간 느낌으로 내부를 둘러볼 수 있는 헬멧 수조, 놀이와 체험이 어우러진 디지털 매체 등을 통해 펭귄 생태를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다.

아쿠아플라넷 광교는 아이들 존과 부모들을 위한 공간이 확실히 구별되는 부분도 눈에 띈다.

열대 산호수조인 ‘레인보우 리프 존’을 지나면 아이들 놀이터 ‘플레이 그라운드 존’을 마주하게 된다.

이곳은 물의 생성부터 증발, 순환하는 구조를 체험형 놀이로 구현한 ‘워터 라이프 서클’과 '어린이 해양 절벽 클라이밍' 등이 마련돼 있다.

열대 산호수조인 ‘레인보우 리프 존’을 지나면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놀이터 ‘플레이 그라운드 존’을 마주하게 된다.
열대 산호수조인 ‘레인보우 리프 존’을 지나면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놀이터 ‘플레이 그라운드 존’을 마주하게 된다.

아이들이 놀이를 통해 해양 과학을 자연스럽게 탐험할 수 있는 약 110평 규모의 공간이다. 부모를 위한 카페테리아도 이용 가능하다.

아쿠아플라넷 광교의 하이라이트는 대형 메인수조 ‘오션 인 더 시티’다.

총 26m에 달하는 해저터널이 위치한 ‘인 투 디 오션 존’을 지나면 가로 17m, 세로 5m의 ‘오션 인 더 시티’에 도착한다. 샌드타이거샤크, 제브라샤크, 블랙팁샤크, 샌드바샤크 등 각종 상어류를 관찰할 수 있다.

지름 2m 초대형 흑가오리가 수조를 가르는 모습도 탄성을 자아내게 만든다. 이어지는 ‘플레이 위드 레이 존’에서는 하늘을 나는 듯한 가오리 떼가 관람객을 맞이한다.

아쿠아플라넷 광교는 사진찍는 재미도 쏠쏠하다.
대부분의 수조가 원색계열의 산호초로 전시되어 있고, 수조 별 핀 조명이 설치돼 있어 사진 인증이 꽤나 수월하다.

또한 아쿠아플라넷 광교는 다양한 생태교육 및 체험이 가능한 게 가장 큰 특징이다.

아쿠라플라넷 광교 메인수조 'in to the ocean'
아쿠라플라넷 광교 메인수조 'in to the ocean'

생물 먹이 조리실을 오픈 키친 형태로 구성했으며, 해파리 성장과정을 연구하고 관람객이 참여할 수 있는 ‘젤리피시랩’도 공개 시설로 운영한다.

또한 예약제로 소수 관람객만 체험할 수 있던 메인 수조 상층부도 고객이 직접 관람할 수 있도록 구성해 해양 생물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이 밖에도 수달, 피라냐, 펭귄, 산호초수조, 가오리, 샌드타이거샤크(메인수조) 등 총 6가지의 생태설명회를 매일 만날 수 있다. 모두 비대면 형태로 진행한다.
특별 공연도 준비되어 있다.

‘아쿠아 뮤직쇼’, ‘아쿠아 매직쇼’, ‘아쿠아 아트쇼’ 등 재미있고 환상적인 공연이 365일 내내 색다르게 펼쳐진다.

아쿠아플라넷 운영총괄 김경수 상무는 “아쿠아플라넷 광교는 수원시가 마이스(MICE)산업단지로 변모하는 초석이자, 경기 남부 대표 관광시설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경기 남부를 넘어 대한민국에서 가장 특색 있는 아쿠아리움으로 매일매일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아쿠아플라넷 광교 모든 임직원은 안전을 최우선으로 매일 오전 10시, 오후 4시 전체 방역 외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른 관람 인원을 통제, 키오스크 설치를 통한 비대면 서비스 강화로 방역관리도 철저히 한다는 방침이다.

아쿠아플라넷 광교 입장권은 성인 2만 6천원, 어린이 2만 3천원이며, 먹이 주기와 백사이드 투어가 포함된 'Big2'는 성인 2만 8천원, 어린이 2만 5천원이다.

연간 이용권은 아쿠아리움 관람만 가능한 ‘아쿠아 실버’가 10만원, 먹이 주기 체험까지 포함된 ‘아쿠아 골드’가 12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