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농협, 제55회 새농민像 본상 시상
상태바
경기농협, 제55회 새농민像 본상 시상
  • 김인종 기자
  • 승인 2020.11.12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장섭 본부장, "농업인 발굴 및 육성 위해 지원할 것"
▲ 농협경기지역본부는 12일 연천군 새둥지 팜스테이마을에서 '제55회 새농민像 본상' 시상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했다.
농협경기지역본부(본부장 김장섭)는 12일 연천군 새둥지 팜스테이마을에서 '제55회 새농민像 본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수상자로 선정된 가평군농협 소속 권형수·장성자 부부, 동두천농협 소속 강충구·이금자 부부, 전곡농협 소속 김탁순·이윤정 부부와 김장섭 본부장, 시군지부장, 조합장 및 한국새농민 경기도회 회원 등이 참석하여 영예로운 수상을 축하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번 새농민상 본상에 선정된 가평군 권형수·장성자 부부는 40년간 꾸준 하게 친환경 벼농사와 무항생제 한우를 키우며 안전먹거리 생산에 노력했다.

이어 동두천 강충구·이금자 부부는 30년간 시설하우스에서 호접란을 재배하며 중국, 미국 등에 수출 판로 개척 및 새로운 재배기술을 끊임 없이 연구하는 등 화훼농업 활성화에 힘쓰고 있다.

또한 연천군 김탁순·이윤정 부부는 20년 넘게 지치지 않는 열정으로 고품질 쌀 생산에 헌신하면서 2007년 부터는 새둥지팜스테이마을 대표를 맡아 관광마을 육성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등 각자의 분야에서 농업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 받았다.

김장섭 본부장은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대한민국의 농업발전을 위해 힘써준 새농민 수상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고 축하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경기도의 선도 농업인 발굴 및 육성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새농민像 본상은 농협중앙회에서 매달 농가소득 증진, 영농과학화, 지역농업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선도농업인을 선발해 시상하는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 중에서 매년 1회(20부부 내외) 최고의 농업인을 선발 및 시상하고 있으며 정부포상 또한 함께 이뤄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