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년 전 출시…유산균제 ‘비오비타’ 새 단장 재 출시
상태바
61년 전 출시…유산균제 ‘비오비타’ 새 단장 재 출시
  • 공은비 기자
  • 승인 2020.06.22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동제약, 1959년 국내기술로 최초 개발한 영·유아용 정장제
▲ 새로 단장해 출시한 ‘비오비타’ 시리즈. / 일동제약
▲ 새로 단장해 출시한 ‘비오비타’ 시리즈. / 일동제약

일동제약이 유산균 브랜드 ‘비오비타’를 새로 단장해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비오비타는 1959년 국내 기술로는 처음 개발에 성공한 영·유아용 유산균 정장제라고 일동제약은 소개했다.

일동제약은 최근 영·유아용 ‘비오비타 배배’와 온 가족이 섭취할 수 있는 ‘비오비타 패밀리’로 구성된 시리즈 제품을 내놓는 등 브랜드를 재정비했다고 설명했다.

일동제약에 따르면 비오비타 제품군에는 낙산균·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 같은 유익균과 비타민·미네랄 등이 들어있다.

낙산균은 장을 편안하게 하는 균으로, 스스로 보호막을 형성해 별도의 코팅 없이도 장까지 안전하게 도달한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비오비타 시리즈를 남녀노소 누구나 섭취할 수 있도록 세분화하는 등 새 단장을 마쳤다”며 “우리 몸에 유익한 낙산균이 들어 있는 멀티바이오틱스 제품”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