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화폐 다온, '코로나19 극복' 10% 특별혜택 5월까지 연장
상태바
안산화폐 다온, '코로나19 극복' 10% 특별혜택 5월까지 연장
  • 최혜린 기자
  • 승인 2020.03.23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위해 안산화폐 다온 10% 특별혜택 이벤트를 5월까지 연장한다고 23일 밝혔다.

앞서 시는 설 명절을 맞아 1월 한 달만 10% 특별혜택 행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매출액 감소 등 피해가 발생, 침체된 소비활성화와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지난달부터 계속 유지해 온 혜택을 5월까지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올해 들어 이달 18일까지 234억이 판매된 다온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약 3배 이상 판매실적을 올리는 등 이용 시민이 급증하고 있어 지역경제와 골목상권 활성화에 큰 효과를 내고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하루빨리 종식돼 경제가 정상화되길 기원한다”며 “가용재원을 최대한 확보해 다온을 확대 발행하는 등 시민 모두가 웃을 수 있도록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안산시]
[사진=안산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